美매체, 박병호 이적 주목…”세번째 팀으로 도약”


[서울=뉴시스]신귀혜 기자 = 박병호(35·KT 위즈)의 이적에 외신도 주목하고 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