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 복귀전서 승리…안우진, 뒤늦은 사과 “죄송하다”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징계를 마치고 비난 속에 복귀한 키움 히어로즈 우완 강속구 투수 안우진(22)은 연신 “죄송하다”고 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