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 바꾼 조송화에 당황한 IBK기업은행 “구두로 동의했는데”(종합)


[인천=뉴시스] 권혁진 기자 = 세터 조송화의 임의해지를 준비하던 IBK기업은행이 당장은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처지가 됐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