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대사 “미국과 무역관계, 국경 봉쇄 영향 없어”

미 대사 David Cohen은 정부 관리들이 봉쇄에 잘 대처했다고 말했습니다

주캐나다 미국 대사는 두 나라 사이의 무역 관계가 여전히 강력하며 최근 캐나다-미국 국경을 따라 상품 이동을 방해한 봉쇄 조치로 인해 피해를 입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David Cohen 대사는 수요일 방송된 CBC News Network의 Power & Politics와의 인터뷰에서
“그것이 양국 간의 무역 관계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렇게 될지는 의심스럽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먹튀검증

백신 의무화 및 기타 공중 보건 조치에 반대하는 시위대는 온타리오주 윈저와 디트로이트 사이를 가로지르는 앰버서더
브리지 국경을 거의 일주일 동안 폐쇄하는 데 성공하여 양국에 깊은 경제적 고통을 주었습니다.

이는 캐나다-미국 일일 무역의 4분의 1을 차지합니다.

Cohen은 폐쇄와 관련하여 BC주 써리주 매니토바주 에머슨의 국경 횡단에 대한 중단을 밝혔습니다.
그리고 앨버타주 Coutts는 일부 미국 정치인들의 발언에도 불구하고 국경 남쪽에서 심각한 경보를 울리지 않았습니다.

미 대사 결정

Cohen은 호스트 Vassy Kapelos에게 “나는 선출된 많은 관리들과 이야기를 나눴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나는 그들이 캐나다에 진정한 긴급 의식이 있는지 확인하기를 원했다고 생각합니다 … 이러한 입국 항구를 열고 물품의 흐름을 다시 이동시키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미시간의 민주당 정치인들은 대사 다리 봉쇄가 계속되는 동안 캐나다와 미국 간의 무역의 미래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미시간 민주당 하원의원 Elissa Slotkin은 자신의 주가 해외 제품에 너무 많이 의존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리가 차단된 동안 그녀는 일련의 소셜 미디어 게시물에서 “적이든 동맹이든 중요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외국에서 오는 부품에 이렇게 의존할 수 없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 다리는 매일 3억 달러의 상품을 운반하며, 미 대사

“더 명확하지 않은 한 가지는 우리가 미국의 제조업을 미시간과 같은 주로 다시 돌려보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가방을 들고 남아 있는 것은 미국 노동자들입니다.”

CBC News와의 인터뷰에서 미시간 민주당 하원의원 Debbie Dingell은 캐나다 당국이 처음에는 시위대를 체포하는 것을 꺼렸고 주와 무역을 중단한 것을 캐나다와의 관계를 재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정치 기사 보기

그녀는 “이런 상황에 스스로를 인질로 둘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이것이 새롭고 일상적인 상황이 된다면 우리는
공급망을 다시 집으로 가져와야 합니다. 우리는 우리가 가진 이 양자 관계를 믿을 수 없습니다.”

Cohen은 Dingell이 그의 좋은 친구이며 그녀는 “나에게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미래의 봉쇄에 대한 불안을 해결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양국에 잘 도움이 된 무역 관계의 장점을 더 잘 홍보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캐나다 정부는 모든 계층에서 이러한 시위와 시위를 관리하는 데 책임감 있게 행동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