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두산 김태형 감독 “끝에 1등해야 좋은 것, 2등은 서글퍼”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7년 내리 맛보는 마지막 무대이지만 긴장이 되는 것은 늘 마찬가지다

Source